‘Increase in local GDP translates to high demand for skilled labor’


[Posted on Dec 12,2019]

The 28.6-percent increase in the CNMI’s gross domestic product in fiscal year 2016 reported by the Bureau of Economic Analysis will translate to a greater demand for labor, according to Latte Training Academy director Arielle Buyum.


As the islands’ economy grows, skills training would continue to thrive, she said.


“This also means that there is a higher demand for a trained and available labor force. For Latte Training Academy it means that there will continue to be a need for a trained and available workforce,” she said.


“GDP is the key indicator for economic health, so for businesses, it serves as a signal when making decisions relating to investments or the launching of a new enterprise,” Buyum added.


The Latte Training Academy, formed in late 2013, was in response to the impending deadline of the CNMI-Only Transitional Worker program in 2019 and the need for local workforce development. Currently, the academy has a passing rate of 95 percent among its graduates.


Buyum said the casino investment is probably the single biggest factor for the CNMI’s economic growth.


“When economic spending occurred because of that, there was more money circulating in the economy, more items being imported and tourism—which is counted as an export—increased, the CNMI’s tax base increased, and on-island spending increased because the employment resulting from the investment allowed people to work and earn. The wage increases also probably helped to some extent, prompting an increase in disposable income,” she said.


Buyum believes that a strong economy provides opportunities for additional investment, but also some breathing room to develop a diversified economy to continue to provide employment opportunities and the ability for local families to justify the financial feasibility of returning to the CNMI to work.


“Learning from the CNMI’s economic history, it is critical to develop additional industries during a strong economy,” she said. “A strong economy means more employment opportunities within the community, which translates to LTA providing services that are needed.”


The BEA reported Monday last week that the CNMI’s gross domestic product grew by 28.6 percent in 2016.


'지역 GDP의 증가는 숙련된 노동력에 의해 보장됩니다.'

Latte Training Academy 이사인 Arielle Buyum에 따르면 2016년도 회계 보고상, CNMI의 국내 총생산이 28.6 % 증가하면 노동에 대한 수요가 증가 할 것이라고 예상하고 있습니다.


섬의 경제가 성장함에 따라 기술 훈련은 계속해서 번창할 것이라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이것은 또한 훈련되고 가용한 노동력에 대한 수요가 더 높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Latte Training Academy의 경우 교육을 받고 가용한 인력이 계속해서 필요합니다.”라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Buyum은 "GDP는 경제 건전성의 핵심 지표이므로 기업의 경우 투자 또는 신규 기업 출범과 관련된 결정을 내릴 때 신호 역할을 합니다."라고 덧붙였습니다.


2013년 말에 설립된 라떼 교육 아카데미는 2019년 CNMI 전용 과도기적 근로자 프로그램의 임박한 기한과 현지 인력 개발의 필요성에 대응하여 설립되었습니다. 현재 아카데미 졸업생의 합격률은 95%입니다.


Buyum은 카지노 투자가 CNMI 경제 성장의 가장 큰 요인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로 인해 경제 지출이 발생했을 때 경제에 더 많은 돈이 순환하고 더 많은 품목이 수입되고 관광(수출로 간주 됨)이 증가하고 CNMI의 과세 기반이 증가하고 섬 내 지출이 증가했습니다. 투자를 통해 사람들이 일하고 벌 수 있었습니다. 임금 인상은 아마도 어느 정도 도움이 되었고 가처분 소득 증가를 촉발 시켰습니다.”라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Buyum은 탄탄한 경제가 추가 투자의 기회를 제공 할 뿐만 아니라 고용 기회를 계속 제공하기 위해 다각화 된 경제를 개발할 수 있는 여지를 제공하고 지역 가족이 CNMI로 일하기 위한 재정적 타당성을 정당화 할 수 있는 능력을 제공한다고 믿습니다.


“CNMI의 경제 역사를 통해 경제가 강세를 보일 때 추가 산업을 개발하는 것이 중요합니다.”라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강력한 경제는 지역 사회 내에서 더 많은 고용 기회를 의미하며 이는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LTA로 해석됩니다."


BEA는 지난주 월요일 CNMI의 국내 총생산이 2016년에 28.6 % 증가했다고 보고했습니다.

[작성자 : 박주언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