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lling the Marianas story from a local perspective


Lt. Gov. Arnold I. Palacios poses with the Northern Marianas Humanities Council officials and board members at the proclamation of October as Humanities Month at the Office of the Governor’s conference room on Capital Hill Wednesday.



“We are Pacific islanders and part of humanities is that we have to value who we are.” —Lt. Gov. Arnold I. Palacios


To celebrate the history of the people of the Marianas, the community is being called upon to become storytellers and to share personal experiences of the past and the present, to chronicle life on the islands from the perspective of its own people.


This call for sharing the living history of the Marianas comes as the whole month of October is celebrated as Humanities Month.


At the proclamation signing last week, Lt. Gov. Arnold I. Palacios stressed the humanities’ role in fostering a better understanding of history, and for enhancing and enriching the lives of all people of the Marianas.


“Humanities helps us better understand our history, cultures, languages, political institutions, and social values,” Palacios said, “and allows us to examine our past and present experiences in light of the values and beliefs that we have traditionally relied upon for guidance and direction.”


Palacios also sang praises to the people in the community who have shaped humanities on the islands.


“We have so many people in our community who have contributed through the years, and continue to contribute, to this worthwhile purpose,” Palacios said. “We have 500 Sails, we have Indigenous Affairs, we have the Carolinian Affairs, we have the Refaluwasch, we have all kinds of cultural advocacy that tell [our story].”


Palacios also challenged the Northern Marianas Humanities Council to be the umbrella that will stitch together the different facets of the CNMI story.


“I think it would be a great, great project, and a great challenge if the Humanities Council could be the umbrella to put all these things together…because there are a lot of stories. I’m very happy to see a lot of us are starting to awaken to telling our story. I have been wanting to really read…our perspective of our history.”


In response, NMHC executive director Leo Pangelinan said the idea of the council somehow helping these individual groups, or individuals, form a collective “is an interesting concept.”


“We represent the broader perspective of what these individual groups in our communities do to exert their identity, assert their identity, and call on our community for tolerance to help celebrate and promote awareness of their differences and similarities,” he added.


NMHC will lead the monthlong celebration of the humanities through educational programs that relate to the indigenous culture, as well as the needs and interests of the community.


Upcoming events include The Essence of Po: Traditional Knowledge of the Refaluwasch People on Oct. 8; Na Lala Fino’ Chamorro! on Oct. 9; Garapan Heritage Trail Tour on Oct. 11; Sengebau Poetry Competition on Oct. 15; Humanitini Featuring Microchild on Oct. 16; Governor’s Humanities Awards on Oct. 24; and the Amalawa Mwaliliil Refaluwasch! on Oct. 29.


For more information about the events, contact the council at 235-4785 or email info@nmhcouncil.org.


MD: Telling the Marianas Story from Locals’ Perspective: October is Humanities Month KW: Humanities Month, Northern Marianas Humanities Council, Arnold I. Palacios, Leo Pangelinan, 500 Sails, Indigenous Affairs, Carolinian Affairs, Refaluwasch


[마리아나 주민의 시각에서 본 북마리아나 이야기]

북마리아나 정부가 10월을 인문학의 달로 선정하면서 부지사인 아놀드 팔라시오스는

태평양의 주민으로서 또 주인으로서 자부심을 가지고 뿌리를 소중히 여야한다는 켐페인을 시작했습니다.


"우리는 태평양섬 주민이며 우리의 인문학의 의미는 우리가 누구인지를 소중히 여겨야 한다는 것입니다."

-Lt. Arnold I. Palacios 주지사


마리아나 사람들의 역사를 기념하기 위해 커뮤니티는 스토리 텔러가되고 과거와 현재의 개인적인 경험을 공유하고 섬의 삶을 자신의 사람들의 관점에서 기록해야 합니다.


마리아나의 살아있는 역사를 공유하라는 이 요청은 10월 전체가 인문학의 달로 기념되면서 이루어집니다.


지난주 선언서 서명에서 Arnold I. Palacios 부지사는 역사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마리아나 사람들의 삶을 향상시키고 풍요롭게 하는 인문학의 역할을 강조했습니다.


Palacios는“인문학은 우리의 역사, 문화, 언어, 정치 제도 및 사회적 가치를 더 잘 이해하도록 돕고, 우리가 전통적으로 지침에 의존해 온 가치와 신념에 비추어 과거와 현재의 경험을 검토 할 수 있게 해줍니다.


Palacios는 또한 섬에서 인문학을 형성한 지역 사회의 사람들에게 칭찬을 불렀습니다.


Palacios는“우리 지역 사회에는 수년 동안 기여해 왔으며 이 가치있는 목적에 지속적으로 기여하는 사람들이 너무 많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500개의 돛을 가지고 있고, 원주민 문제가 있고, Carolinian Affairs가 있고, Refaluwasch가 있고, [우리의 이야기]를 전달하는 모든 종류의 문화적 옹호자들이 있습니다."


Palacios는 또한 북 마리아나 인문학위원회에 CNMI 이야기의 다양한 측면을 결합할 우산이 되도록 권고했습니다.


“인문학위원회가 이 모든 것들을 모으는 우산이 될 수 있다면 대단한 프로젝트가 될 것이며 큰 도전이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왜냐하면 많은 이야기가 있기 때문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우리 이야기를 하기 시작하는 것을 보게 되어 매우 기쁩니다..”


이에 NMHC 전무 이사 인 Leo Pangelinan은 이러한 개별 그룹 또는 개인이 집단을 형성하도록 돕는 위원회의 아이디어가“흥미로운 개념”이라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커뮤니티의 개별 그룹이 자신의 정체성을 행사하고, 정체성을 주장하며, 커뮤니티의 차이와 유사점에 대한 인식을 축하하고 홍보하는 데 도움이 되는 관용을 요청하기 위해 수행하는 작업에 대한 광범위한 관점을 나타냅니다.”라고 그는 덧붙였습니다.


NMHC는 지역 사회의 필요와 관심뿐만 아니라 원주민 문화와 관련된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한 달 동안의 인문학 축하 행사를 이끌 것입니다.

[작성자 : 박주언 기자 ]